MEMBERSHIP :: 멤버쉽
 아이디저장
ㆍ초혼 여성회원 ㆍ초혼 남성회원
ㆍ돌싱 여성회원 ㆍ돌싱 남성회원
ㆍ실버 여성회원 ㆍ실버 남성회원
ㆍ명예회원(초혼/돌싱/실버)
ㆍ회원조건별검색
 
공지사항이벤트자유게시판러브칼럼off-프로필 
   클럽지기, 운영위원, 매니저, 상담사 등이 전체 회원들에게 전달하는 제반사항 등으로 꼭 숙지할 필요가 있는 내용입니다.
   클럽의 일원으로서 무심코 지나치기 보다는 반드시 한번쯤 읽고 숙지하여 클럽활동에 지켜 나가는 것이 필요할 것입니다.
 
작성일 : 22-06-09 09:00
법무부와 이민정책연구원, 이민정책포럼 개최
조회 : 628  

법무부와 이민정책연구원, 이민정책포럼 개최

"이민정책을 전담하는 조직을 세워야 한다" 제안 나와

                                                             2022.06.09 15:11l최종 업데이트 22.06.09 15:11l

 

 


                                     


법무부와 이민정책연구원은 지난 6월 8일 서울대학교 아시아연구소에서 '다시 도약하는 대한민국을 위한 이민정책 재설계 방안, 제15회 세계인의 날 기념 이민정책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김동욱 서울대 행정대학원 교수는 제1세션 발표를 통해 "현재 중앙정부 각 부처와 지방자치단체, 민간단체 등이 이민정책과 관련해 각자 개별적인 노력을 하고 있지만 유사 중복프로그램 운영으로 예산 낭비와 조직 비효율성 문제가 나타나고 있다"라며 "이주노동자 수급과 이주민 정착 지원, 인종 차별 등 외국인을 둘러싼 각종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이민정책을 전담하는 조직을 세워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교수는 또 "이민정책의 복잡성과 정책 효율성을 고려해 법무부 산하에 '출입국이민청'을 설립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라며 "인구 감소에 대비한 노동력 확보의 중요성이 커지는 가운데 이주민 이슈를 적극적으로 대응할 전담 부처 마련이 시급하다. 9월에 정부조직법이 개정될 때 함께 처리될 수 있도록 준비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이정우 지역이민정책개발연구소 상임연구위원 역시 "이민청을 설립하는 것은 이민정책을 통해 합법적인 이민을 촉진하고 우리가 이민국가가 되겠다고 선언하는 것과 같다"라며 "이를 위해 지역사회가 이민자를 선택하고 책임지는 시스템을 만들고 지역사회의 이민이해당사자가 주체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54.jpg

                                                     ▲  법무부가 6월 8일 개최한 제15회 세계인의 날 기념 이민정책포럼

 

다만, 이날 김동욱 교수가 제안한 '출입국이민청' 조직 대안에는 출입국과 외국인주민 관리에 대한 부서만 존재하고 다문화가족, 외국인근로자, 이주배경청소년 등의 정책 수립과, 관리, 교육에 대한 부서는 빠졌다. 이는 각 부처에 혼재된 외국인 관련 기능을 대체할 '콘트롤 타워 설치'라는 명분에 부합하지 않는다.

 

이에 대해 이재유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장은 기자와 대화를 통해 "각 부처가 담당하고 있는 다양한 체류자격별 외국인의 관리 기능은 상위 부서에서 어떤 방향으로 나아갈 것인지 먼저 정리가 되어야 한다"라며 "그 전에 우리가 먼저 방향을 설정하고 부서를 제안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박민정 이민정책연구원 연구위원은 지방소멸 위기에 대한 해결책으로 이민정책을 바라봤다. 그는 "외국인 우수 인재를 확보하기 위해 외국인의 체류 자격 변경 기회를 확대하고 이들의 정착 지원을 늘려야 한다"며 "지역사회와 연계해 지역중심의 숙련노동자를 유치함으로써 외국인 우수인재의 지역 정주화를 도모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 출처 :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2841817&CMPT_CD=P0010&utm_source=naver&utm_medium=newsearch&utm_campaign=naver_news


 
 

Total 27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27 [NOW] 마흔 넘어서도 ‘캥거루족’ 생활...9.2%가 부모와 산다 (1) 2022-06-29 439
26 “서울, 출산율 낮고 딩크족 많아…주택·사교육비 높은 탓” 2022-06-25 2488
25 정부, ‘저출산 고령화’ 문제…인구위기 대응 TF 확대 개편 “결혼… 2022-06-25 533
24 저출산·고령화 심각해지는 '인구위기'…정부, 대응TF 출범 2022-06-24 507
23 정부 "인구감소 속도 최대한 완화하겠다…7월부터 대책 발표" 2022-06-24 526
22 이름만 바뀐 ‘인구대응 TF’…저출산 해결할까 2022-06-24 508
21 인구정책 컨트롤 타워 부총리급 전담 부처 신설하자 2022-06-22 502
20 저출생 대책, 파격이 답이다[MT시평] 2022-06-22 2505
19 체험과 만남, 일석이조 만남행사 ‘콩닥뚝딱, 목재데이트2’ 2022-06-22 566
18 대한민국 인구절벽, 전세계에서 가장 가팔라진다 2022-06-13 601
17 인구 절벽 앞에 선 대한민국 2022-06-10 2654
16 법무부와 이민정책연구원, 이민정책포럼 개최 2022-06-09 629
15 출산장려보다 결혼장려…저출산 위기에 내놓은 달서구 대책 2020-11-14 6780
14 “좋은 사람 결혼시켜요” 구청이 ‘사랑의 오작교’ 놓는다 (1) 2020-11-13 12755
13 혼인 건수 40년 만에 최저… '결혼빙하기' 왔다 (****) 2016-11-30 16882
12 가족관계등록 증명서에 ‘이혼’ 경력 사라진다 2016-11-30 11449
11 중·고생 2명중 1명 "결혼 안해도 문제 없다" (한국보건사회연구원) 2016-02-10 11456
10 결혼 왜 안하니?…미혼남녀들 "자기 발전 위해서"(한국보건사회연구… 2016-02-10 10963
9 "2013년 출산율 1.18명 안팎…2012년보다 하락전망" 2014-02-12 31223
8 [통계] 혼인건수 7개월만에 감소…출생아수는 11개월 연속 감소 2014-01-23 30548
 1  2  
(사) 한국결혼장려운동연합이 운영하는 국내결혼 네트워크시스템은 영리목적으로 운영하는 결혼중개업체가 아닙니다.
법인명 : 사단법인 한국결혼장려운동연합 | 이사장 : 오필상 | 주소 : 서울시 서초구 서초대로 78길 42, 411호 (서초동, 현대기림)
법인등록번호 : 110121-0133729 | 사업자등록번호: 491-82-00560 | 국내결혼신고필증: 서울-서초-국내-21-0007호 | 팩스: 02-6008-4484
전화: 1599-7921 | 핸드폰: 010-3254-5432 |입금계좌: 농협 301-0303-4082-01 (사)한국결혼장려운동연합| 이메일: korealoveorg@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