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MBERSHIP :: 멤버쉽
 아이디저장
ㆍ초혼 여성회원 ㆍ초혼 남성회원
ㆍ돌싱 여성회원 ㆍ돌싱 남성회원
ㆍ실버 여성회원 ㆍ실버 남성회원
ㆍ명예회원(초혼/돌싱/실버)
ㆍ회원조건별검색
 
공지사항이벤트자유게시판러브칼럼off-프로필 
   클럽지기, 운영위원, 매니저, 상담사 등이 전체 회원들에게 전달하는 제반사항 등으로 꼭 숙지할 필요가 있는 내용입니다.
   클럽의 일원으로서 무심코 지나치기 보다는 반드시 한번쯤 읽고 숙지하여 클럽활동에 지켜 나가는 것이 필요할 것입니다.
 
작성일 : 22-06-29 14:37
[NOW] 마흔 넘어서도 ‘캥거루족’ 생활...9.2%가 부모와 산다
조회 : 438  

[NOW] 마흔 넘어서도 ‘캥거루족’ 생활...9.2%가 부모와 산다

 

취업난·주거비 부담… 결혼도 늦거나 안해


    입력 2022.06.29     


우리나라 50세 미만 성인 10명 중 3명이 독립하지 않고 부모와 같이 사는 것으로 나타났다. 20~30대뿐 아니라 40대에서도 미혼자 2명 중 1명은 부모와 동거 중이었다. 만혼(晩婚비혼(非婚) 풍조가 퍼지고 취업난과 주거비 부담 등이 겹쳐 자녀들이 부모로부터 독립하지 못한다는 분석이다.

 

28일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이 펴낸 보건복지포럼 6월호에 따르면 국내 만 19~49세 남녀 중 29.9%가 부모와 동거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해 보건사회연구원이 9999가구 14538명을 대상으로 벌인 가족과 출산 조사에서 관련 내용을 따로 분석한 결과다.

 

 

자녀가 부모로부터 주거 독립을 하는 계기는 결혼(36.4%), 진학(28.0%), 직장 관련(20.9%) 순이었다. 미혼자는 64.1%가 부모와 동거하고 있었고, 기혼자는 3.1%가 부모와 함께 살고 있었다. 미혼자 중에서도 여성은 부모와 동거 비율이 69.0%, 남성(60.9%)보다 약간 높았다. 취업도 영향을 미쳤다. 취업자는 부모와 동거율이 23.5%였던 반면, 미취업자는 43.6%가 부모 곁에서 살고 있었다.

 

 

이번 조사에서 보통 사회적으로 자리를 잡았다고 간주하는 40대도 부모와 동거하는 비율이 9.2%로 나타났다. 40대 중 미혼자가 부모와 동거하는 비율은 48.8%였다. 40대의 4.1%“(군 입대를 제외하고) 18세 이후 6개월 이상 부모와 떨어져 산 적이 없다고 응답하기도 했다. 이 밖에 20(19~29)에선 부모와 동거 비율이 62.4%, 30대는 16.0%였다.

 

최선영 한국보건사회연구원 부연구위원은 “20대부터 40대까지 부모 곁을 못 떠나는 건 결혼이 늦어지거나 아예 결혼을 안 하는 데 따른 영향이 크다면서 부모 집을 떠나는 것이 특정 연령대에 정해져 있다기보다 취업, 결혼 등에 따라 선택적으로 이뤄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최고관리자 22-06-29 14:38
 
관련기사 : 50세 미만 성인 30%, 부모와 동거 '캥거루족'
                https://www.ekn.kr/web/view.php?key=20220628010004286
 
 

Total 27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27 [NOW] 마흔 넘어서도 ‘캥거루족’ 생활...9.2%가 부모와 산다 (1) 2022-06-29 439
26 “서울, 출산율 낮고 딩크족 많아…주택·사교육비 높은 탓” 2022-06-25 2488
25 정부, ‘저출산 고령화’ 문제…인구위기 대응 TF 확대 개편 “결혼… 2022-06-25 533
24 저출산·고령화 심각해지는 '인구위기'…정부, 대응TF 출범 2022-06-24 507
23 정부 "인구감소 속도 최대한 완화하겠다…7월부터 대책 발표" 2022-06-24 526
22 이름만 바뀐 ‘인구대응 TF’…저출산 해결할까 2022-06-24 508
21 인구정책 컨트롤 타워 부총리급 전담 부처 신설하자 2022-06-22 502
20 저출생 대책, 파격이 답이다[MT시평] 2022-06-22 2504
19 체험과 만남, 일석이조 만남행사 ‘콩닥뚝딱, 목재데이트2’ 2022-06-22 566
18 대한민국 인구절벽, 전세계에서 가장 가팔라진다 2022-06-13 601
17 인구 절벽 앞에 선 대한민국 2022-06-10 2654
16 법무부와 이민정책연구원, 이민정책포럼 개최 2022-06-09 628
15 출산장려보다 결혼장려…저출산 위기에 내놓은 달서구 대책 2020-11-14 6780
14 “좋은 사람 결혼시켜요” 구청이 ‘사랑의 오작교’ 놓는다 (1) 2020-11-13 12755
13 혼인 건수 40년 만에 최저… '결혼빙하기' 왔다 (****) 2016-11-30 16882
12 가족관계등록 증명서에 ‘이혼’ 경력 사라진다 2016-11-30 11449
11 중·고생 2명중 1명 "결혼 안해도 문제 없다" (한국보건사회연구원) 2016-02-10 11456
10 결혼 왜 안하니?…미혼남녀들 "자기 발전 위해서"(한국보건사회연구… 2016-02-10 10963
9 "2013년 출산율 1.18명 안팎…2012년보다 하락전망" 2014-02-12 31223
8 [통계] 혼인건수 7개월만에 감소…출생아수는 11개월 연속 감소 2014-01-23 30548
 1  2  
(사) 한국결혼장려운동연합이 운영하는 국내결혼 네트워크시스템은 영리목적으로 운영하는 결혼중개업체가 아닙니다.
법인명 : 사단법인 한국결혼장려운동연합 | 이사장 : 오필상 | 주소 : 서울시 서초구 서초대로 78길 42, 411호 (서초동, 현대기림)
법인등록번호 : 110121-0133729 | 사업자등록번호: 491-82-00560 | 국내결혼신고필증: 서울-서초-국내-21-0007호 | 팩스: 02-6008-4484
전화: 1599-7921 | 핸드폰: 010-3254-5432 |입금계좌: 농협 301-0303-4082-01 (사)한국결혼장려운동연합| 이메일: korealoveorg@naver.com